PR
PORTFOLIO
APPLY
SNS

Blog

“선남선녀에 호랑이까지?”..’계룡선녀전’ 가족사진 콘셉트 공식 포스터

The main poster for "Girls' Generation" released,,ko,It is focusing attention of prospective viewers.,,ko,On November 5th, at 9:30 pm, TVN's new monthly drama, "Girls',,ko,Playwright Ryu Kyung-sun / Directed by Kim Yun-cheol,,ko,Is based on the popular Naver webtoon,,ko,A good girl who became a barista waiting for the reincarnation of a woodcutter in Gyeryong Mountain for years,,ko,Moonchae-won,,ko,Lee Jung Hyun,,ko,A comic fantasy drama about a story that happens when two men accidentally meet.,,ko,The public poster shows a family photography concept that looks like it was taken in an old photograph shop.,,ko,Moon-sae-won,,ko,Sookmyung Station,,ko,Yoon Hyun-min of sharp eyes,,ko,Seo Ji-hoon,,ko,Kim Kim,,ko,A gentle smile,,ko,Kang Min-ja,,ko,Dotted line,,ko,The costumes and facial expressions that seem to reveal the personality of each person until the curiosity of each character's curiosity,,ko,In addition, two posters in the two versions of the two-person role of the one sitting in the same place,,,ko, 예비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오는 11월 5일 밤 9시30분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극본 유경선/ 연출 김윤철)는 화제의 네이버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699년 동안 계룡산에서 나무꾼의 환생을 기다리며 바리스타가 된 선녀 선옥남(문채원 분)이 정이현(윤현민 분)과 김금(서지훈 분), 두 남자를 우연히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판타지 드라마다.

오늘(10일) 공개된 포스터는 옛날 사진관에서 찍은 듯한 가족 사진 콘셉트가 엿보인다. 청초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문채원(선옥남 역), 날카로운 눈빛의 윤현민(Jung Eun Hyun,,ko,Witch's court,,ko,Ye Jin Wook Station          OCN,,ko,Rise,,ko,LG Yuplus,,ko,Professional baseball app,,ko,Gore-Tex,,ko,UNIQLO SPORTS,,ko,French Cafe,,ko), 맑고 천진한 표정의 서지훈(김금 역), 온화한 미소의 고두심(선옥남 역), 장난스런 표정을 짓는 강미나(점순 역)까지 각 인물의 개성이 그대로 드러나는 듯한 의상과 표정이 캐릭터 마다의 이야기를 궁금하게 만든다.

또한 두 버전으로 공개된 포스터에는 2인 1역을 맡은 문채원과 고두심이 같은 자리에 앉아있는가 하면 고두심의 옆엔 호랑이가, I'm sitting next to the door, and I'm excited by the curiosity of those who see what secrets are hidden from them.,,ko,Also, my woodcutter who disappeared 699 years ago,,ko,Who are my wives,,ko,'Is a reminiscent of the story of a fairy tale and a woodcutter, which raises interest.,,ko,Yoon Hyun-min,,ko,Seo Ji-hoon is getting more interested even if her husband is looking for Seon-Ok Nam,,ko,The 'Girls',,ko,Seo Ji-hoon,,ko,Gang Mina, and a number of pre-production drama centered around the colorful cast, the production team has united and will go to the anvil theater with the color and novel fun never met anywhere. / nahee@osen.co.kr,,ko,Article,,ko,www.osen.co.kr/article/G1111005491,,en,"To the tiger,,,ko,".." Girls' Generation "family photo concept official poster,,ko.

또 ‘699년 전 사라진 나의 나무꾼, 나의 서방님은 누구?’라는 문구는 설화 ‘선녀와 나무꾼’을 연상케 해 흥미를 높인다. 과연 뒤에 서 있는 윤현민, 서지훈이 선옥남이 찾는 남편이 맞을지에도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계룡선녀전’은 명품배우진 문채원, Yunhyeonmin, 고두심부터 떠오르는 신예 서지훈, 강미나까지 다채로운 출연진을 중심으로 다수의 사전 제작 드라마를 성공시켜왔던 제작진이 뭉쳐 어디서도 만난 적 없었던 색다르고 참신한 재미로 안방극장을 찾아갈 예정이다. / nahee@osen.co.kr

 

*기사 : http://www.osen.co.kr/article/G1111005491

 

0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