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PORTFOLIO
APPLY
SNS

Blog

‘품위녀’ 5주 연속 자체최고시청률 경신..이쯤되면 ‘신드롬’

[Jung So Young journalists OSEN =,,ko,The "dignity in her 'renewed highest rating five weeks consecutive itself, stood in the center of the topic,,ko,If this point is not an exaggeration to say that the 'syndrome',,ko,JTBC geumto drama in her dignity ',,ko,A play Baek Migyeong / gimyuncheol directed / produced the yieseu Pictures,,ko,Times are,,ko,Nielsen Korea paid based on the Metropolitan Furniture,,ko,The viewership records,,ko,Highest ratings soared to 11.2% per,,ko,Also achieved the feat of breaking the JTBC former drama itself up to the target audience to the target audience of 6% from 20 to 40,,ko,This is about 11 times from 3.7%,,ko,Points gained levels and layers're watching shows that are evenly distributed by age ratings in the future rise of the 'dignity in her, it is expected to be encouraging,,,ko,Deunggeukhan scenes of the best 1 minute in the prison the next day broadcast,,ko,Yuseojin minutes,,ko,The husband Jang Seongsu,,ko,Song Younggyu min.,,ko,Naeyeonnyeo of Oh Gyeonghui,,ko,Jeong Da-Hye min.,,ko,Belly child of her husband Oh Gyeonghui gimbongsik,,ko,Chae Donghyeon minutes,,ko,Knowing that the child is not the moment with tears wet contact,,ko] ‘품위있는 그녀’가 5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이쯤되면 ‘신드롬’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연출 김윤철/제작 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 12회는 9.5%(닐슨 코리아 유료가구 수도권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 분당 최고 시청률은 11.2%까지 치솟았다.

또한 20대부터 40대까지 타깃 시청률 6%로 JTBC 역대 드라마 자체 최고 타깃 시청률을 경신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는 11회 3.7%에서 약 2.3% 포인트 상승한 수치이며 시청 층이 연령대별로 고루 분포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 ‘품위있는 그녀’의 시청률 상승은 고무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 날 방송에서 최고의 1분에 등극한 장면은 차기옥(유서진 분)이 남편 장성수(송영규 분)의 내연녀 오경희(정다혜 분)의 뱃속 아이가 오경희의 남편 김봉식(채동현 분)의 자식이 아니라는 것을 알고 눈물 젖은 만남을 가진 순간이다. Jade elect can not hide an uneasy heart to think that maybe looking boy among Jang Seongsu and Oh Gyeonghui will spiral OK,,ko,If the child's future husband motivation to raise their jade lamented the reality that you are Oh Gyeonghui Jang Seongsu that hit the Navi soknae are worried shaken Oh Gyeonghui is responsible, saying only worry aneuni not love a woman divorced Jang Seongsu,,ko,Before the brunch the next meeting should the fact that her husband is having an affair with Oh Gyeonghui members of jade fought a bloody melee, such as throwing a Pasta impatient anger at a brunch meeting Oh Gyeonghui,,ko,The fact of pregnancy Oh Gyeonghui turns violent struggle during the next Jade was whether to focus attention twisted out how to solve the situation, as once again sets about picking them engulfed in shock after the affair.,,ko,In Jean elegant 12th 'dignity in her',,ko,Kim Huiseon minute,,ko,The anjaeseok,,ko,Jeong Sanghun min.,,ko,And Yun Seonghui,,ko,Tae Im minutes,,ko,It started with a home Salim Yun Seonghui,,ko,Elegant gold Ms. Jean's mother a drastic retribution to the mother and daughter,,ko,Moon Hee-kyung min.,,ko,This was the revenge brings the tongkwaeham,,ko,Smoke and strong suction power of the actors in a play,,ko.

남편의 아이라면 자신이 키우겠다는 차기옥은 오경희가 이혼하면 장성수가 흔들릴까봐 걱정되는 속내를 내비쳤고 오경희는 장성수를 사랑하지 않으니 걱정할 필요 없다며 여자만 책임져야 하는 현실을 한탄했다.

앞서 브런치 모임 멤버 중 오경희와 남편이 불륜관계라는 사실을 안 차기옥은 브런치 모임에서 분노를 참지 못하고 오경희에게 파스타를 던지는 등 살벌한 난투극을 벌였다. 격한 몸싸움 도중 밝혀진 오경희의 임신사실에 차기옥은 불륜에 이어 또 한 번 충격에 휩싸여 이들이 꼬일대로 꼬인 이 상황을 어떻게 풀어나갈 것인지 이목이 집중됐다.

한편, ‘품위있는 그녀’ 12회에선 우아진(김희선 분)이 안재석(정상훈 분)과 윤성희(이태임 분)와 한 집 살림을 시작했으며 윤성희(이태임 분) 모녀를 처절하게 응징한 우아진의 어머니 금여사(문희경 분)의 복수극이 통쾌함을 선사했다.

배우들의 흡입력 있는 연기와 탄탄한 극본, Directing this constitutes a triplex JTBC geumto drama getting an explosive reaction 'that her dignity' is every Friday,,ko,Saturday night will be broadcast at 11:00,,ko,jsy901104@osen.co.kr,,en,Photo,,ko,osen.mt.co.kr/article/G1110694959,,en,"Classy Ladies,,ko,Consecutive weeks, its highest rating renewed .. At this point 'syndrome,,ko, 토 밤 11시에 방송된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JS Pictures Inc., 드라마하우스

Article Source : http://osen.mt.co.kr/article/G1110694959

0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