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PORTFOLIO
APPLY
SNS

뮤지컬스타 고은성, 영화 ‘올레’ 청년 오만석으로 스크린 데뷔

고은성 올레 캐스팅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뮤지컬 스타 고은성이 영화 ‘올레’ (감독 채두병/제작 어바웃필름)로 첫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영화 ‘올레’는 학창시절부터 우정을 다진 세명의 꽃중년이 함께 제주도에 가게 되면서 펼쳐지는 에피소드를 담은 영화로 세 꽃중년에 신하균-오만석-박희순이 캐스팅되어 화제가 되고 있는 작품.

그들의 현재와 대학시절이 교차되면서 이야기가 전개되는 가운데, 신예 고은성이 오만석이 맡은 ‘은동’의 대학시절을 연기한다고 소속사 관계자는 밝혔다.

고은성은 최근 뮤지컬 ‘여신님이 보고 계셔’ 순호 역 캐스팅을 확정, 6월에 시작되는 공연을 앞두고 연습에 한창이다.

뮤지컬계 핫 아이콘으로 입지를 다진 고은성은 올 한해 영화 ‘올레’를 비롯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며 활약할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 ‘올레’는 제목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90% 이상 제주도 로케이션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세 주인공의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더불어 제주도만의 아름다운 경관과 볼거리를 영상에 담아낼 계획이다.

5월 초 고사를 마친 ‘올레’는 5월 중순 제주도에서 크랭크인 예정이다.

출처 : http://star.mk.co.kr/new/view.php?mc=ST&no=451215&year=2015

0

댓글 남기기